올해에 꼭 하고 싶은 것들의 목록을 적어 거실 유리에 포스트잇으로 붙여 놓은게 있습니다. 매번 생각만 하고 실행에 못옮기는 것을 막기 위해서 한 것인데요.  그 중에 하나가 5개월 된 준희에게 주택청약종합통장을 만들어 주는 것이었습니다. 회사일 때문에, 바쁘다는 핑계로, 또 주민등록등본을 떼지 못했다는 핑계로 스스로 미루고 있다가 1월을 허무하게 보낸 것에 한탄하며 2월의 첫날, 바로 실행에 옮겼습니다.

주택청약종합통장은기존의 청약저축, 청약 예금, 청약 부금을 한데 묶어놓은 한마디로 '만능청약통장'이라 할 수 있습니다. 지난해 6월에 출시가 됐는데, 출시 당일날 220만이 넘는 사람들이 만들었을 정도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집없는 사람 뿐만 아니라, 집을 여러채 보유한 사람, 세대주가 아닌 사람, 미성년자도 가입할 수 있기 때문에 특히나 아이를 위해 가입하는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저는 첫 직장생활을 할 때, 선배가 청약저축 통장은 무조건 만들라고 명령(?)을 해서, 청약저축을 가입해서 지금은 7년째 10만원씩 꼬박꼬박 잘 내고 있습니다. 혼자 살 때에는 12평의 임대아파트에서 잘 살았고, 결혼해서 준희가 태어난 이후로는 평생 집걱정 없이 살 수 있는 24평 임대아파트에 살고 있으니, 청약저축의 덕을 톡톡히 본 셈입니다. 아내는 만일을 대비해 지난해 주택청약종합통장이 출시되자 월 5만원으로 가입을 해 놓았구요. 

준희가 스무살이 되는 2030년에는 주택 시장이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어쨌든 매월 5만원씩 불입을 할 예정입니다. 제가 청약통장을 꾸준하게 가입해서 많은 도움을 받았기 때문에, 나중에도 요긴하게 쓰이길 바래야겠지요..

가입할 수 있는 은행은 기업은행 및 농협,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이구요, 오늘 저는 회사 1층에 있는 우리은행에 가서 가입을 했습니다. 5개월된 아이이기 때문에 부모가 아이 명의로 가입을 할 수 있는데요, 필요한 것이 있습니다. 

주민등록등본, 보호자 신분증, 아이 도장, 그리고 최소 2만원.




통장을 개설 할 때, 아이의 명의로 통장이 발급되기 때문에 도장이 꼭 필요합니다. 저는 도장을 준비해 가지 못해서 애를 먹었는데요.. 아이의 도장을 꼭, 챙겨가시기 바랍니다. 그렇지 않으면 저처럼 고생을 합니다. 이참에 아이가 평생 쓸 예쁜 도장도 하나 만들어 주시구요.

아무튼, 아이의 미래를 위해서 통장을 만들어 줬다는 것에 약간은 뿌듯한 생각도 듭니다. 청약통장은 빨리 가지면 가질수록 유리하기 때문에, 아이가 태어나면 출생신고와 함께 주택청약종합통장을 만드는 것도 잊지 마세요.  


Posted by 멋나미

새 아파트를 얻는 방법 중 하나가 청약통장을 활용하는 것입니다. 특히나 서민들을 위해 짓는 임대아파트의 경우에는 청약저축 통장이 필수인데요, 청약통장이 없는 무주택 세대주들이 주택공사에서 분양하는 임대주택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바로 "재건축 임대 아파트"입니다. 

재건축 임대 주택은 
도시및주거환경정비법 제30조의2에 의거 건설·공급한 재건축 임대주택을 주택공사에서 인수하여 일반 무주택세대주에게 공급하는 것으로 분양전환하지 않는 임대주택입니다.


재건축 임대 아파트의 신청 자격은 아래와 같습니다.

신청자 본인과 세대원(본인과 동일한 세대별 주민등록표등본상에 등재되어 있지 아니한 배우자 및 그 세대원 포함) 전원이 신청일 현재부터 입주시까지 무주택인 세대주(단독세대 신청가능)

그렇기 때문에 무주택이면 누구든지 신청을 할 수 있습니다. 전년도 도시 근로자 월평균 소득도 따질 필요도 없고, 청약저축 가입 기간도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다른 임대 아파트는 임대단지가 따로 있지만, 재건축 임대 아파트는 일반 아파트의 저층을 주택공사가 매입한 것이기 때문에 일반 아파트와 똑 같습니다.  그런데, 전세금은 훨씬 저렴합니다. 주변 시세는 잘 모르겠지만, 아래 그림의 수원천천 대우푸르지오 59제곱미터(24평)가 7500만원에 월 17만원을 내면 됩니다.



2년마다 계약 갱신 ... 죽을때 까지 살수 있어

무엇보다 재건축 임대 아파트의 장점은 내가 살고 싶을때까지 언제든 살 수 있습니다. 2년마다 계약을 갱신하는데 분양전환되지 않기 때문에 몇번이고 계약을 갱신할 수 있습니다. 서울시에서 야심차게 내놓은 장기전세주택 SHIFT이 최대 20년이지만, 재건축 임대 아파트는 20년 이상입니다.

그런데, 이 임대아파트를 노리기 위해서는 조금 품이 듭니다. 대부분이 선착순 계약으로 나오기 때문에 청약을 하지 않고 주택을 공급하는 주택공사 지부에 계약금을 들고 찾아가 바로 계약을 해야 합니다.  오전 9시 30분부터 선착순 계약이 개시되는데, 만약 그 이전에 도착한 사람들은 동시도착으로 간주하여 접수순서대로 추첨을 통해 계약순번을 지정합니다. 이런 수고 쯤은 별거 아니지요?

6월 11일(수)부터 수원과 안양지역의 재건축 임대 주택의 선착순 계약에 들어갑니다. 청약지역은 첨부된 파일을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저도 서울시민을 버리고 경기도민, 수원시민이 되기 위해 선착순 계약에 뛰어들고자 합니다. 저렴하게 내집마련을 꿈꾸시는 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셨으면 합니다. 



위의 정보는 주공홈페이지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멋나미
일명 오세훈 아파트로 불리는 장기전세주택 쉬프트(SHIFT) 5월 물량이 풍성합니다. 은평 뉴타운 2단지 2블럭, 3블럭, 11블럭의 전용면적 59제곱미터가 112가구와 84제곱미터 406가구를 비롯해 상계 장암지구에서도 59제곱미터 234가구, 84제곱미터 110가구 등 물량이 풍년입니다. 더구나 청약통장 가입 여부와 상관이 없는 재개발 쉬프트도 266가구가 분양을 할 예정입니다.(그런데 재개발 쉬프트는 가격이 좀 쎕니다)



[장기전세주택 SHIFT 공급 계획 : 출처 SH공사]

5월 말 은평뉴타운, 상계장암, 반포 래미안 공고 예정

공고가 언제 날지 매일매일 SH공사 홈페이지를 들어가는데 정확한 날짜는 공지가 되어있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묻고 답하기 게시판을 보면 5월 말경에 공고가 나올 예정이라고 하니 5월 말까지는 매일 한번씩 SH공사 홈페이지에 들어가야 될 판입니다.


지난해와는 달리 청약자격에 변동이 생겼습니다. SH공사에서 직접 건설하는 아파트의 입주 자격은 아래와 같습니다.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며, 본인과 세대원(동일한 주민등록등본상에
등재 되어 있지 아니한 배우자 및 그 세대원 포함) 전원이 무주택인 세대주로서 아래의 소득 및 자산보유 기준에 해당되는 자.

전용면적 60제곱미터 이하인 경우에는 소득 제한도 있습니다.  

(1) 소득 :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 평균 소득의 70% 이하인 자.
(2) 토지 : 개별공시지가 기준 5,000만원 이하
(3) 자동차 : 현재가치 기준 2,200만원 이하(취득가액을 기준으로 매년 10%씩 감가상각)

즉, 2008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이 339만 4300원이니, 70% 이면 237,6010원 이하인 자만이 청약을 할 수 있습니다. 이 월평균 소득 전년도 근로소득원천징수영수증의 세전 총계금액(또는 전년도 소득금액증명의 금액)을 근무월수로 나눈 것으로, 기본급에 상여금, 보너스 등을 포함한 금액입니다. 상여금, 보너스 등을 합쳐 지난해 2851백 2120원 미만이 연봉이라면 청약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전용면적 84제곱미터는 소득제한이 없습니다.

1순위는 청약저축에 가입하여 2년이 경과한 자로서 매월 약정 납입일에 월 납입금을 24회 이상 납입한 사람들이지만, 1순위가 된다고 해서 당첨되지는 않습니다. 59제곱미터는 점수제로 운영하고 있어, 1순위라도 점수가 높을 수록 당첨 확률이 높습니다. 


[동일순위 경쟁시 입주자 선정 기준 : 출처 SH공사]

 

반면 84m는 납입금액을 기준으로 하기 때문에 청약저축 금액을 많이 불입할 수록 당첨확률이 높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청약저축 가입하시려거든 적금 든다셈 치고 월 최대 한도인 10만원을 매월 납부하시는 것이 유리합니다


지난해 11점, 840만원 이상

그렇다면 어떤 사람들이 당첨이 됐는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지난해 공급된 커트라인을 기준으로 하면, 2008년 10월 공급한 은평뉴타운 1지구 전용 59m는 11점 이상인 분들이 당첨됐으며, 84m는 무주택세대주 5년 이상 분들 중 청약저축 총액 840만원 이상이신 분들이 당첨됐습니다. 올해 4월에 발표한 강일지구 일반공급 59m의 경우에는 5단지가 14점, 7단지가 13점이었습니다. 가장 청약율이 높았던 장지6단지는 무려 1620만원이었습니다. (뜨아)


재건축 쪽은 전세라고 하더라도 2~3억 정도 하니, 저같은 서민에게는 별 볼일 없는 것이이게 관심없어 생략하도록 하겠습니다.

이제, 제 실정을 공개해 볼께요. 청약저축은 10만원씩 85번을 넣어 두었고요. 무주택 기간도 5년 이상입니다. 사실 저는  59m를 하고 싶은데 위에서 보듯, 동일순위 경쟁에서 점수가 5점도 안됩니다. 그러나 희망은 있습니다. 올 8월 초면 복튼이가 태어나는데, 이때가 되면 신혼부부 1순위가 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8월을 노려보고 싶지만, 5월에 나오는 물량이 많아서 84m라도 청약해 볼 예정입니다. 청약이 되어도 다른 날짜에 공고가 나면 또 청약을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신혼부부 청약 순위

청약저축에 가입하여 6개월이 경과한 자로서 매월 약정납입일에 월납입금을 6회 이상 납입한 자

- 1순위 : 입주자 모집 공고일 현재 혼인(혼인신고일 기준, 재혼포함) 기간이 3년 이내이고 그 기간에 출산(주민등록등본상 출생일 기준, 입양의 경우에는 입양신고일)하여 자녀가 있는 자
- 2순위 : 입주자 모집 공고일 현재 혼인(혼인신고일 기준, 재혼포함) 기간이 3년 초과 5년이내이고 그 기간에 출산(주민등록등본상 출생일 기준, 입양의 경우에는 입양신고일)하여 자녀가 있는 자
- 3순위 : 혼인기간이 5년이내인 자


5월에 쉬프트에 청약하실 분들에게 이 글이 많이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요, 또 좋은 결과도 덤으로 생기시길 기원합니다. 저도 기도를 열심히 해 봐야 겠습니다.








Posted by 멋나미

청약저축, 청약부금, 청약예금을 통합한 주택청약종합저축이 열풍입니다.  지난 6일부터 판매를 시작 했는데, 판매 첫날 200만명을 돌파했으니, 가히 광풍수준입니다. 왜 이렇게 주택청약종합저축이 인기가 있을까요?

우선, 주택청약종합저축은 주택소유 여부나, 세대주, 나이에 상관없이 누구나 가입할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공공주택이나 민영주택, 평수 제한도 신경 쓸 필요가 없습니다. 청약통장은 오랜기간 가입을 할 수록 당첨확율이 높기 때문에  하루라도 빨리 가입하는 것이 이득입니다. 취급은행은 우리·신한·하나·기업은행, 농협이며, 납입금도 매월 2만~50만원까지 5천원 단위로 자유롭게 낼 수 있습니다.  청약부금이나 예금처럼 일정 금액을 예치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청약통장 비교표(출처 국토해양부 보도자료)



국토해양부 청약종합저축 보도자료 보기

기존에 청약 통장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은 만능청약통장으로 갈아탈 수는 없습니다. 기존 통장을 계속 가지고 가던지, 아님 기존 청약통장을 깨고 새롭게 만청약통장으로 가입해야 되는데, 2년이상 1순위 자격을 가지고 있는 기존 청약통장 보유자라면, 깨기가 쉽지 않겠죠.

기존 가입자는 유지, 가족들 명의 통장 만들어야

그래서 기존 청약통장 가입자들은 계속 통장을 보유하시고, 가족들마다 만능청약통장을 새롭게 가입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저도 제 아내의 이름으로 만능청약통장에 가입할 예정이고, 아이가 생기면 아이의 이름으로 새롭게 가입하려고 합니다. 월 2만원씩 내면 되니, 부담도 덜합니다. 더구나 가입 년수에 따라, 금리도 달라지는데 지금의 금리라면 2년 이상 유지할 경우, 4.5% 이상도 가능합니다.  

그런데, 만능청약통장이 있다고 하더라도, 저같은 월급쟁이들은 그닥 반갑지가 않습니다. 왜냐면 '만능'이라는 이름 답게 누구나 가입할 수 있고, 어떤 형태의 아파트에도 청약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사실,저는 2002년부터 청약저축에 가입해 매달 꼬박꼬박 납부하고 있습니다. 당첨확률이 높은데, 청약을 하지 않는 이유는 바로 높은 분양가 때문입니다. 청약저축은 84제곱미터 이하 공공주택을 청약할 수 있는데, 서울 및 수도권에서 84제곱미터 이하를 분양받으려면 1.5~2억은 있어야 됩니다.  은행대출을 하지 않고서는 월급쟁이가 그만한 돈을 벌기엔 너무나 힘이 듭니다. 

투자자들에게 매력적, 서민들은 한숨만...

그래서, 이번에 나온 만능청약통장은 어쩌면 서민들 보다는 투자자들에게 더할나위없는 상품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돈있는 사람들이야, 자식들 이름으로 하나씩 들었다가 20살이 되면 원하는 곳에 청약을 하면 당첨될 확율이 높을 것이고, 결국에는 서민들 보다는 돈있는 사람들이 분양권을 싹쓸히 해 나갈지도 모를 일입니다.

모든 것에는 좋은 점도 나쁜 점도 항상 있게 마련이니, 어찌되었던 활용할 방법을 모색해야 겠습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머리가 뛰어나서 만능종합통장이 빛을 발하게될 2년 후 쯤이면 여러 방법들이 나오겠죠.. 그러니 청약통장이 없는 분들은 하루라도 빨리 '만능종합통장'에 가입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Posted by 멋나미

2008년 11월 4일자 SH공사 공공임대 경쟁율이 발표되었습니다.

신정학마을2단지 49.99와 49.98을 두고 고민을 하였습니다. 왜냐하면, 49.99는 6가구를 뽑았고, 49.98은 3가구만을 뽑았기 때문입니다. 평수는 비슷한데, 뽑는 인원이 적어서 결국에는 많이 뽑는 곳을 선택하였습니다. 그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5대 1과 5.3대 1...

49.99를 선택한 사람들은 모두 저처럼 생각했나 봅니다. 인근 신정푸른마을 1단지는 49형이 6대 1도 안되는데 말이죠. 지질이도 운없는 2008년입니다.. 어서 빨리 2008년이 지나갔으면 좋겠네요..
Posted by 멋나미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