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3.24 한일야구, 명승부 경기 베스트 5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준결승에서 일본이 미국을 대파하고, 내일 오전(한국시간) 한국과 우승을 놓고 다투게 됐습니다. 일본은 지난 1회 WBC에서 우승에 이어 2회 연속 우승을 노리고있고, 한국은 지난해 베이징 올림픽에서 전승 우승에 이어 국제대회 2연속 우승을 노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번 대회에서 양팀이 2승 2패의 호각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렇게 따지면 내일 경기가 정말 진땀나고 재미있는 게임이 되겠지만, WBC의 이상한 대진표로 인해서 맥은 다 풀려버렸습니다.


"또 일본이야?"

그러나 지난 1회 대회에서도 예선전과 본선에서 일본을 연파하고 1위를 하고도, 4강에서 일본에 지는 바람에 일본이 우승하는 것을 지켜보며 눈물을 흘린 적이 있었습니다. 이제껏 승승장구하며 잘 싸워왔는데  일본이 2연패하는 것을 두고볼수는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내일은 어떠한 일이 있어도 이겨야 됩니다. 아니 지금 상태면 충분히 일본을 이기고 우승을 차지할 수 있습니다.

사실, 한국과 일본은 과거역사 때문에 스포츠에서 항상 서로 지지 않으려고 정신무장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특히나 우리나라는 다른 나라에는 져도 절대로 일본에게 지는 것은 용납못하는 민족입니다. 따라서 일본과의 대결은 언제나 긴장되고 흥미진진합니다. 더구나 일본이 선취점을 내고 한국이 8회나 9회에 역전을 시킨 경기들이 많기에 더더욱 한일 야구경기는 손에 땀을 쥐게 합니다. 

8회에 쓰는 각본없는 드라마


그래서 한일 야구팀간의 명승부 경기 베스트 5를 나름대로 선정해 보았습니다. 물론, 한국팀이 지난 경기처럼 멋지게 일본을 침몰시켜 주었으면 하는 바람과 함께 말이죠. 

Best 5 : 1982년 세계야구선수권대회 결승전


김재박 선수의 개구리번트 장면(출처 : 프레시안)



김재박의 개구리 번트, 한대화의 3점 홈런이 아직까지도 머릿속에 선합니다. 당시 한국은 8회초까지 일본에 0-2로 끌려갔었는데요, 8회말 김재박의 개구리 번트로 동점을 만든 뒤, 한대화가 왼쪽 폴대를 맞추는 3점 홈런을 터트리며 경기를 뒤집었습니다. 이때부터 일본은 8회 징크스가 생긴지도 모르겠습니다.


Best 4 : 2000년 시드니올림픽 3~4위전


시드니 올림픽 당시 일본 킬러였던 구대성 (사진출처 : 스포츠서울)



프로야구 선수들이 올림픽에 출전하게 됨으로써, 한국과 일본이 소위 드림팀을 구성했습니다. 한국전에는 당시 괴물투수 마쓰자카가 예선과 3~4위전에 출전했는데요, 모두 쓰라린 패배를 맛보았습니다. 이승엽은 일본과의 예선전에서 홈런을 터트린데 이어, 1대1로 팽팽하던 8회 좌중간을 가르는 2루타로 다시한번 마쓰자카를 무너트린 동시에, 야구 사상 첫 올림픽 동메달을 획득했습니다. 이때에는 구대성 선수가 일본킬러로 새롭게 등극했습니다.  

Best 3 : 2006년 제1회 WBC 예선 1~2라운드

이종범의 결승 2타점 2루타 장면(사진출처 : OSEN)



앞에서도 잠깐 언급했지만, 제 1회 WBC에서 한국은 1,2라운드 모두 역전승으로 일본을 꺾었습니다. 우선 1라운드에서 1-2로 패색이 짙었던 8회, 이승엽이 도쿄돔 우측 상단을 통타한 2점홈런을 터트려 역전승을 이끌었습니다. 2라운드에서는 0-1로 끌려가던  8회 이종범이 통쾌한 2타점 2루타로 일본을 2대 1로 제압했습니다. 이치로가 한국과의 경기 전에  "한국이 30년간 일본을 못이기게 하겠다"고 한 말이 우스개 소리가 된 아주 통렬한 경기였습니다. 일본과의 경기 후 이치로가 덕아웃에서 고함치는 장면이 아직도 생생합니다.

Best 2 : 2008년 베이징올림픽 준결승전


이승엽 2점 홈런후 김경문 감독과 포옹(사진출처:연합뉴스)



초반 2점을 내준 한국 대표팀은 4회와 7회 각각 1점을 따내며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또다시 운명의 8회말, 전경기까지 단 3안타만을 치며 극도의 부진을 보였던 이승엽이 역전 2점 홈런을 터트리며 일본을 침몰시켰습니다. 경기후 인터뷰에서 이승엽은 눈물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선발투수였던 김광현은 예선과 준결승전에서 모두 일본을 제압함으로써 새로운 일본 킬러가 됐습니다.

Best 1 : 2009년 제 2회 WBC 결승전

네, 아직 경기를 치르지도 않았습니다. 그러나 한국 야구대표팀이 8회에 또 경기를 리드할 것이기 때문에 명장면 베스트 1위에 올렸습니다. 올림픽에서는 메이저리거들이 많이 출전하지 않아서 이번 WBC에서 우승을 하게 되면 진정한 세계 야구 챔피언으로 등극하게 되는 것입니다.

베이징 올림픽에서 처럼 우승 헹가래를 기대하며(사진출처 : 연합뉴스)


내일 결승전에서 봉중근을 비롯해 한국의 필승 계투진들이 일본 타선을 꽁꽁막고, 김태균이 시원한 홈런 한방을 터트려 주어 제1회 WBC의 한을 풀어주고, 올림픽에 이어 연속으로 국제대회 우승을 차지하는 행복한 상상을 해 봅니다.


대한민국 야구 대표팀! 내일도 잘 싸워 주세요. 우리는 당신들을 열심히 응원하겠습니다.



Posted by 멋나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